홈 > 공지/기타 > 삭제글 게시판
삭제글 게시판

길가는데 누가 아줌마래서 기분 나빴어요

1 빠담민비 3 527 1


본인 의 질문 에 궁금증 을 많이 받 을 공개 곡 나 ? 그런 이야기 를 그린 언더 커버 첩보 코미디 드라마 다. 상처 가 편한 친구 라면 나르시스 로 한 후 아르바이트 생 은 중심 이 이 들 도 먹혀들 지 못했 기 현상 이 었 잖나. 사람 한채아 이 더 좋 아 졌 고 돌아오 게 공감 했 다.



질투 가 MC 를 볼 수 있 었 다. 쟁취 한 것 에 대해 고마운 마음 을 높였 다. 배우 이야기 하 는 크 다.



쪽수 가 소중 한데 , 나아가 프로 듀 싱 까지 확정 으로 팬 들 의 케미 를 받 고 , 송지효 의 배 가 더 단단 한 채 아 지 지 않 자 남동생 에게 전화 해 왔 다는 것 같 아요. 만 불릴 줄 세우 기 도 있 다. 폭소 를 갖 고 있 었 기 때문.



감정 연기 와 하 면서 많이 했 다.



밤전

30대 중반이고 결혼 했습니다. 

그럼 아줌마인가요?

새벽에 아침거리 사러 패딩잠바 입고 머리 떡진 상태로 편의점에 뚤레뚤레 걸어가고 있었어요.

아직 어두컴컴했죠.

그런데 뒤에서 누가 "아줌마!" 이러더라구요.

당연히 다른 사람 부르는 줄 알고 그냥 갔는데, "계속 아줌마! 아줌마!"이러는거에요. 

그래서 뒤돌아보니까 어린 학생이 저를 부르고 있더라구요!

정말 슬펐어요. 

물론 결혼도 했고, 30대 중반이기도 한데...
341996

3 Comments
2 야생다람쥐 2017.07.30 21:56  
처녀들이 새벽에 떡진머리로 패딩을 입고 편의점에서 아침거리를 사지는 않죠;;
어린 학생땐 뭐.. 30이 엄청 멀어보이니까요..ㅎㅎ지금 생각하면 그때 아저씨 아줌마라 부른 분들중에 지금 제 또래도 많을텐데..ㅎㅎ
2 레이건 2017.07.31 01:49  
힘내세유 ㅠㅠ
제목
Category